[돗자리] 소수파 광주 청년, 집에서 ‘윤석열 지지’ 선언했더니…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등 두 거대 양당에는 소위 ‘텃밭’이라고 불리는 지역이 있습니다. 집권여당에는 광주가, 제1야당에는 대구가 그렇습니다. 그래서일까요. 해당 지역 거주자가 상대 당을 지지하기란 여간 힘든 일이 아닙니다. 그런 광주에서, 이번에 국민의힘의 대선주자로 발탁된 윤석열 후보를 향해 세레나데를 부…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구매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