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낙동강 상류 보의 ‘찔끔 개방’이 아쉬운 이유



환경부가 낙동강 상류 보의 수문을 열기 시작했다. 지난여름 하류 창녕함안보(이후 함안보)의 수문을 열었고 초겨울로 접어드는 11월 초 상류 보의 수문을 열기 시작한 것이다. 그런데 함안보 때와 달리 너무 조금만 열었다. 열었다고 할 수도 없을 정도로 '찔금 개방'이다. 수문을 열어 칠곡보는 수위를 1미터 낮…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구매


추천 기사 글